본문 바로가기

LIFESTYLE

[마-장 #2] 저질러 버린 욕망

DATE. 2021.05.28.

[마-장 #2] 저질러 버린 욕망

장바구니에 담다 못해 결국 구매까지 해버린 마가이클의 장바구니 이야기. 오늘은 욕망을 주체 못 하고 이미 질러버린 물건들을 소개한다.

 

1. 폴리프롭 암체어 by Robinday

가볍고 튼튼하고 이쁘고 편한 의자. 거기에 가성비도 원하는 억지스러운 나를 저격한 이 의자. 1963년 영국 가구 디자인의 거장인 로빈데이(Robin Day)가 당시 신소재인 폴리프로필렌(PP)소재로 만든 가볍고 튼튼한 의자다. Hille社가 판매하며 영국 국민 의자로 등극했다.

로빈데이는 영국을 대표하는 가구 디자이너로 무겁고 덩치가 있던 기존 가구에서 미래지향적이고 가볍고 대량생산이 용이한 가구로 유행을 선도했다. 그중 하나가 지금은 흔히 사용되고 있지만, 당시에는 신소재였던 ‘폴리프로필렌(PP)’을 이용한 폴리프롬 암체어다. 스크래치에 강하고, 가볍고, 대량생산마저 용이한 이 의자는 탄생 후 60년 가까운 지금까지도 널리 사용되고 있다.

한국에서는 지금 Doich Studio가 독점 판매하고 있으며, 임스체어의 화이버글래스 소재와는 다른 PP의 느낌을 가지고 있다. 아직 임스체어 유명세를 넘기에 쉽지는 않지만 좀만 더 알려진다면 꽤 잘 팔리지 않을까 싶다. (임스만큼 이쁜데 임스보다 싸거든)

(마가이클 장바구니 가격 – 폴리프롭 암체어 198,000원)

 

2. KEF LS50 Wireless


TV를 거실에 두지 않는 나의 생활에 있어, TV를 대체할 즐거움 1번은 좋은 사운드를 만들어 내는 오디오다. 오디오란 남자 3대 금기 취미(자동차, 카메라, 오디오) 중 끝판왕이라 할 정도로 위험한 취미라고 하지 않는가. 하지만 나는 그 금기에 도전하려 한다.

오디오 초보인 내가 오디오를 고른 기준은 다음과 같다.

1. 하얀색에 오렌지 컬러(혹은 그와 비슷한 컬러)를 가지고 있으면 좋겠다.
2. 예산은 200 만원 이내면 좋을 것 같다. (중고라도 괜찮아)
3. 사운드는 좋아야지 물론
4. 디자인은 모던한 스타일로

나열된 기준을 보면 알겠지만 그렇다, 나는 정말 오디오를 갓 시작해 기준이 1도 없는 오린이다.

다행히도 벨레 매거진에는 오디오 덕후 에단이 있고 지금도 내 뒷자리에 앉아있다. 상기한 나의 기준을 말해보니 “예산은 넘지만, 나머지 기준에 충족하는 스피커라면 이게 좋겠어요”라는 추천을 받았고 그 추천에는 틀림이 없었다.

그 길로 소리샵이 운영하는 청음샵인 청담동 셰에라자드에 방문해 KEF LS50 Wireless2와 다른 스피커들을 청음 했다. 하지만 그 가격 선에서 KEF LS50 말고 내 귀에 차는 사운드는 없었다고 단언할 수 있다.

그러는 와중 중고 나라에서 KEF LS50 Wireless(2가 아닌 1이다) 매물이 나온 걸 확인했고 약간의 흠이 있어 150만 원 언저리에 영입했다. 이걸로 예산 문제마저 해결! 지금도 거실에서 메인으로 잘 사용하고 있다. 집을 방문한 모두가 사운드에 놀라는 모습을 보며 대만족하고 있다. (이제 다른 고민이 생겼다… 이거 스탠드도 사야 하나?)

(마가이클 장바구니 가격 – LS50 Wireless 1 중고 150언저리. 지금은 2 사야 해요~)

 

3. LG 시네빔 HF65LA

앞서 말했지만 우리 집 거실에는 TV가 없다. 그럼 거실에서 음악 듣고 책만 보냐고? 21세기를 살아가며 넷플릭스나 유튜브를 안 보면 그건 원시인 아닐까. 이 LG 시네빔 HF65LA가 있어 TV 구매는 접을 수 있었다.

대화면 TV는 금액도 부담되고 놓을 자리도 걱정이었기에 내가 원하는 초대형 영상을 즐길 수 있는 방법은 사실 프로젝터뿐이었다. LG 시네빔은 다른 프로젝터처럼 멀리서 투사하는 방식이 아닌 거울을 통한 반사로 벽에 가깝게 붙여 사용하는 초단초점 방식이다. 그 점이 나에게 높은 점수를 받았고 레이저/LED 방식이라 램프 수명도 길고 화면도 더 선명해 구매하지 않을 수 없었다는 그런 스토리.

LS50의 사운드와 HF65LA의 조합으로 즐기는 영화는 아이맥스 용산 부럽지 않게 스펙터클 하다. 이번 주말 우리 집 놀러 오실분? 팝콘만 사오시라. by 벨레 매거진

(마가이클 장바구니 가격 : HF65LA 최저가 1,110,000원)

 

[지난 콘텐츠]

[마-장] 인생은 필요보다 욕망

정말 이런 것도 파나요? 기상천외 일본 우산

타인의 취향을 엿보는 공간, <벨레 매거진>


COMMENT

ADD COMMENT

Welle 로그인로그인이 필요합니다.